Comme des garcons X Ebbets Field Flannels Cap

누군가를 떠올리며.

Photo — TAEIL PARK @taeilpark
Edit — SOYEON KIM @soy.yeon

꼼데가르송 X 이벳 필드 플란넬스 캡

                  

앞머리를 무겁게 내리고, 생머리를 한 여자가 그려졌다. 긴 앞머리는 동그란 눈을 찌를 듯했다. 펑퍼짐한 검은 드레스에 흰 골지 양말을 높게 올려 신고, 같은 색의 스니커즈를 함께 했다. 야구 모자를 쓰면 퍽 귀엽겠다고 생각하던 와중에 꼼데가르송이 이벳 필드 플란넬스와 협업한 모자가 떠올랐다. 챙이 빳빳하게 선 모자는 요새 많이들 쓰는 것과는 좀 거리가 있어 보였다. 유행을 거스른다거나 어수룩한 느낌은 들지 않았다. 주근깨, 그 위로 쏙 들어가는 인디언 보조개는 차양 아래에서도 반짝하고 빛났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