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C Anorak

어느 것 하나 빠지지 않는다.

Photo — TAEIL PARK @taeilpark
Edit — SOYEON KIM @soy.yeon

텐 씨 아노락 by 슬로우 스테디 클럽

                  

고급스러운 파란색에 마음이 이끌리고 나면, 오랜 세월 바랜듯한 소재에 눈이 들어온다. 초극세사 원사를 쫀쫀히 직조한 일본산 저지 원단 덕분에 벨벳처럼 부드럽고, 방수와 방풍도 완벽하다. 처음 입을 땐 꽤 빳빳하지만, 점점 부드럽게 내 것으로 만드는 과정도 또 하나의 재미다. 요즘처럼 한껏 추울 땐 텐 씨가 함께 만든 이너를 껴입어본다. 시어링부터 다운까지 다양하게 준비한 이너 제품들은 텐 씨의 아우터 중 어떤 것과 함께 입어도 여지없이 딱 맞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