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RKROOM LITERATURE SERIES ‘제안들’

오래도록 스탠더드.
 0519-morning call-01
워크룸 문학총서 ‘제안들’

                  

요즘 나오는 초판본과 필사 책을 가리켜 혹자는 문학이 팔리지 않는 시대에 나선 구원 투수로 본다. 잘 팔리기 위해 만든 책이라면 그렇다 쳐도 ‘스탠더드’를 꼭 유행처럼 대하는 자세가 불편하다. ‘스탠다드’는 갑자기 달아오르거나 금세 시들해지는 것이 아니다. 워크룸프레스 문학 총서 <제안들>은 유행에 들뜨지 않은 고집이 있어 빛난다. 목록에 오른 작가와 작품, 편집, 번역, 디자인 모든 면에서 책을 마주한 사람들의 침착한 ‘스탠더드’가 눈에 띈다.

 









 PHOTOGRAPHER | PARK TAE IL @TAEILPARK     EDITOR | JUNG HYE WON @HYEWONITTOO